상단여백
HOME 기획 미투운동과 남녀
여성이 남성보다 더 수다스럽다고?[한국적 미투 운동 SNS 시대의 사회운동(25)] 고승우 80년해직언론인협의회 공동대표
  • 관리자
  • 승인 2018.07.05 11:30
  • 댓글 0

25. 여성의 대화는 상대방과 교감하는 스타일

남녀 대화 방식에 대한 빅데이터를 분석한 한 연구에 따르면, 여성은 남성에 비해 부드럽고 긍정적인 단어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스토니 브룩 대학교 앤드류 쉬와츠 교수 등은 페이스북 이용자 65,000명이 사용한 1천만 개의 메시지를 전산 처리한 결과 남성은 맹세하거나 화가 났거나 논쟁적인 단어나 주제를 주로 언급한 반면, 여성은 우정이나 가족 사회생활과 같은 단어를 즐겨 사용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러한 결과를 2016년 5월 국제학술지에 발표했다<주 – 1>.

여성이 주로 사용하는 단어는 '행복, 생일, 딸, 아이, 고마워' 등이었고 남성의 경우 '자유, 진보, 승리, 패배, 전투, 적군' 등이었다. 또한 남성은 주로 적대적이고 자신과 관계가 없는 단어를, 여성은 감성적이고 부드러운 단어를 주로 사용했다. 남녀 차이는 복잡하고 다층적이며 유동적인 측면이 있는 것으로 지적되어 왔는데 페이스북 이용자들의 언어 사용에 대한 빅데이터를 전산처리 하는 방식으로 그 특징이 통계적으로 입증되었다.

이 연구보다 앞서 학자들이 연구한 남녀의 대화 스타일에 대한 차이를 보면 다음과 같다. 남성은 보고하는 식의 전달 방식이지만 여성은 상대방과 교감하려는 경향을 나타냈다. 남성은 경쟁적인 말투인데 비해 여성은 협조적이었다. 남성은 해답을 모색하는 식의 대화를 주로 하는 반면 여성은 상대방과의 감정적 교류를 강화하거나 상호 관련성을 모색하는 대화를 했다. 남녀의 이런 대화 방식의 차이가 대화에서 말썽을 일으키는 것으로 지적됐다<주 –2>.

또한 일반적으로 여성의 대화 스타일은 남성보다 감성적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여성은 대화 상대와의 감정을 공유하거나 그것을 강화하려는 방향으로 말하고, 반대로 남성은 자신의 파워나 신분 등에 초점을 맞춘다. 남성의 대화는 눈앞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목적으로 직설적으로 이뤄지는 데 비해 여성은 다정한 관계를 조성하기 위해 관심과 애정을 표현하고 경쟁적이라기보다 상호 협조적인 측면이 강했다.

남성은 업무 추진 스타일의 언행을 보이는 일이 많은데, 예를 들면 자신이 잘 알고 있는 척 하면서 정보를 제공하거나 해답이나 직설적인 반대 의사 등을 표현했다. 남성은 자신이 문제를 해결할 능력이 있다는 점을 과시하면서 자신의 경쟁력이나 우월감을 대화를 통해 맛보려 했다.

남성은 문제에 대해 대화할 때 해결책을 내놓으려 서두른다. 이는 자신의 능력을 과시하려는 욕구 때문이다. 반대로 남성이 문제 해결을 다른 방향으로 이용할 때도 있다. 즉 문제에 대한 해답을 찾는 식의 대화를 하면서 친분 관계를 강화하거나 상대방이 겪는 어려움을 분담하는 것과 같은 분위기를 연출하는 것이다.

남녀의 대화 차이는 언어로 하는 대화와 표정 몸짓으로 하는 비언어적 대화에서 발견된다. 언어적 대화는 말하는 모습이나 목소리 등으로 특성이 나타나고 비언어적 대화는 손의 움직임이나 표정의 변화 등으로 의미를 전달한다.

실제 연구 결과 남성은 남녀가 섞여 있는 그룹에서는 여성보다 더 말이 많았다. 이는 여성이 남성보다 더 수다스럽다는 상식과 다르다. 여성이 억울한 점이 또 하나 더 있다. 여성은 남의 말을 가로채는 경향이 많다고 여겨지지만 이 또한 연구 결과와는 다르다. 남성이 여성보다 남의 말을 가로막는 일이 더 많다는 것이다. 이처럼 일반 상식에 어긋나는 연구 결과에 대해서 연구 방법이 잘못되어 그런 결과가 나왔다는 등의 반론이 제기되면서 논란이 지속되고 있다<주 –3>.

언어를 사용하는 의사 표시에서 남자의 경우 상소리, 공격성, 말 가로채기, 혼자 떠들기 등이 포함된다. 한편 여성의 경우는 상냥하고 비전투적인 언어 사용을 하는 것으로 여겨진다. 그러나 흥분 상태가 되거나 격론이 벌어지게 되면 남녀 구별 없이 평상시와 다른 대화 패턴을 나타냈다. 이는 남녀 대화 차이가 성별 차이의 결과라기보다 대화 당시의 외부 상황의 영향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주 –1> Gregory Park, David Bryce Yaden, H. Andrew Schwartz, Margaret L. Kern, Johannes C. Eichstaedt, Michael Kosinski, David Stillwell, Lyle H. Ungar, Martin E. P. Seligman. Women are Warmer but No Less Assertive than Men: Gender and Language on Facebook. PLOS ONE, 2016; 11 (5): e0155885 DOI: 10.1371/journal.pone.0155885 / Stony Brook University. "Language of women versus men: 'Wonderful' and 'thankful' versus 'battle' and 'enemy': Do women and men communicate differently?." ScienceDaily. ScienceDaily, 25 May 2016. <www.sciencedaily.com/releases/2016/05/160525161919.htm>.
<주 –2>

http://books.google.co.kr/books?id=fgrhVjIljPUC&dq=Julia+Wood's+Gendered+Lives&printsec=frontcover&source=bl&ots=i3edhvKnXu&sig=D
Qb1v60hHKkZpz_MSJ__DYthlwg&hl=ko&ei=hu7vSv25HJSpkAWQrv2fBw&sa=X&oi=book_result&ct=result&res
num=1&ved=0CA8Q6AEwAA#v=onepage&q=&f=false

<주 –3> http://www.bodylanguageuniversity.com/public/213.cfm

* 이글은 오마이뉴스에 실렸습니다.

관리자  freemediaf@gmail.com

<저작권자 © 자유언론실천재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