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공지ㆍ성명ㆍ보도자료
[언론현업ㆍ시민단체 공동 기자회견문] 국회는 수신료 분리징수 폭거에 입법기관의 의무를 다하라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7-11 14:05:58 | 조회: 254
[언론현업・시민단체 공동 기자회견문]

국회는 수신료 분리징수 폭거에 입법기관의 의무를 다하라



‘폭거’란 이를 두고 하는 말이다. 3월 9일 뜬금없는 공영방송 수신료 분리징수 찬반 투표글이 올라온 지 네 달 만에 방송법 시행령 개정이 대통령 재가를 코 앞에 두고 있다.

수신료와 전기요금 통합 징수를 “행할 수 있다”는 구절을 “행하여서는 아니 된다”고 몇 글자만 수정한 시행령안은 방송법 뿐 아니라 헌법재판소의 결정까지 뒤엎고 있다. 1999년 헌재는 수신료 금액의 결정 뿐 아니라 징수절차 또한 수신료에 대한 본질적이고 중요한 사항으로 국회가 스스로 행하여야 한다고 명시했다.

시행령 개정안에 대한 대통령 재가는 헌재가 결정했고 방송법이 규정한 국회의 권한을 노골적으로 무시하는 폭거다. 지난 네 달 동안 이 폭거 앞에서 국회는 무엇을 했는가? 시행령 폭거가 과연 수신료에서만 그치겠는가. 4년 가까이 남은 대통령 임기 동안 자행될 더 많은 시행령 폭거를 이렇게 두고만 볼 것인가?

지난 정권의 여당이었던 민주당은 이 폭거를 앞장서 막아야 할 장본인이다. 집권 5년 동안 공영방송의 정치적 독립과 공적 재원 체제 개편을 두고 민주당과 정부는 어떤 법률도 개정하지 않았다.

오늘 우리는 이 자리에서 국회가 해야 하고 할 수 밖에 없는 요구를 주장한다.

첫째, 공영방송 공적재원의 독립성과 안정성을 보장할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시민, 노동자, 학계, 공영방송이 참여하는 공론화위원회를 즉시 구성하라.

둘째, 국회는 수신료 징수 근거를 법률로 확정할 방송법 개정안을 조속히 상임위에서 논의하라.

셋째, 공론화위원회와 방송법 개정안 논의를 위해 김진표 국회의장은 여야 간의 중재에 즉각 나서라.

이는 입법기관을 자처하는 국회의 의무이자 주권자인 국민의 요구다. 국회는 즉시 세 요구를 실행하여 존재 근거를 입증하라.


2023년 7월 11일
미디어기독연대, 민주언론시민연합, 방송기자연합회, 새언론포럼, 언론개혁시민연대, 자유언론실천재단, 전국언론노동조합, 표현의자유와언론탄압공대위, 한국기자협회,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영상기자협회, 한국인터넷기자협회, 한국PD연합회
2023-07-11 14:05:58
172.xxx.xxx.222
답변 수정 삭제
목록 글쓰기
번호 제 목 닉네임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고] 2023 '자유언론실천상', '언론운동 기금ㆍ장학금' 후보 추천 요청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11-14 115
공지 [공고] 제35회 안종필 자유언론상 수상 후보 추천 요청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8-30 797
공지 [공지] 2022년 기부금영수증 발급 안내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1-06 2442
공지 [공지] 공익법인(지정기부금단체) 재지정 받았습니다 자유언론실천재단 2022-01-05 4833
공지 [기부금영수증 보충서류] 자유언론실천재단 고유번호증 자유언론실천재단 2018-01-17 13970
공지 [공지] 자유언론실천재단 홈페이지 이전 리뉴얼 완료에 따른 안내 자유언론실천재단 - 2017-09-14 12726
145 [보도자료] 기획 세미나② ‘공영방송 구조와 제도 개혁 어떻게 할 것인가’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11-20 45
144 [보도자료] 제35회 안종필자유언론상 본상에 김보라미 변호사, 특별상에 부산일보 ‘우키시마호 마지막 항해’ 한ㆍ일 기획팀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10-16 227
143 [세미나] 자유언론실천선언 50주년 기념 연속 기획 세미나① 87년 이후 언론운동의 평가와 과제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9-21 250
142 [성명] 언론장악의 굿판에서 깨어나 자유언론을 향한 대장정으로 나아가자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9-15 234
141 [입장문] 국민의힘 대선공작게이트 진상조사단 의혹 제기에 대한 자유언론실천재단 입장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9-14 240
140 [재단 성명] 방송장악 폭주열차를 당장 멈춰라 자유언론실천재 2023-08-17 303
139 [언론현업ㆍ시민단체 공동 기자회견문] 국회는 수신료 분리징수 폭거에 입법기관의 의무를 다하라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7-11 254
138 [언론현업·시민단체 긴급 공동기자회견문] 수신료 분리고지 시행령, 대통령이 거부하라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7-06 241
137 [언론현업・시민단체 긴급 공동 기자회견문] 방통위는 공영방송 말살하는 수신료 분리고지 폭거 당장 중단하라!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7-05 251
136 [공동 기자회견문] 방송통신위원장 강제 해임은 위헌이자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이다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5-16 370
135 [성명]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면직은 방송 장악을 위한 반복되는 폭거이다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5-09 454
134 [공개] 2022 공익법인 결산서류 공시(간편서식)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5-02 407
133 [공개] 2022 연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실적 명세서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5-02 363
132 [보도자료] '한국 언론 신뢰도, 어떻게 높일 것인가' 토론회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4-19 603
131 [변경 공지] 2023 언론단체 합동 산행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4-19 368
130 [공지] 2023 언론단체 합동 산행 연기되었습니다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4-13 438
129 [성명] 윤석열 정권은 방송장악 기도를 즉각 중단하고 검찰은 정권의 검찰에서 국민의 검찰로 돌아오라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3-28 387
128 [보도자료/성명] 동아투위 조선투위 결성 48주년 기자회견 자유언론실천재단 2023-03-15 588
127 [공지] 재단 2023 정기 이사회 개최 자유언론실천재단 - 2023-02-02 649
126 [보도자료] 신년 토론회 ‘한국 정치의 양극화와 언론의 정파성’ 개최 알림 자유언론 2023-01-10 660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