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재 귀신 씻나락 까먹는 소리
(29금) 특수강간 교사에 ‘도끼 택배’[귀신 씻나락 까먹는 소리(285)] 이승호 동화작가
  • 관리자
  • 승인 2018.07.12 11:53
  • 댓글 0

(1) 정체를 알 수 없었다


놈은 마을 사람들이 물고기를 잡으러 나가면 집에 남아 닥치는대로 동네여자들을 건드렸다. 놈은 물고기를 잡지 않아도 되었는데 직업이 특수학교 교사였기 때문이다. 당한 여자들은 놈의 정체를 알 수 없었다. 놈의 얼굴과 몸은 보이지 않고 기다란 성기만 어디선가 나타나 자신들을 강간했기 때문이다. 집에 달린 문이란 문을 죄다 잠가도 매한가지였다.

강간사건이 연이어 일어나자 특수학교 교사는 사람들의 의심을 사게 됐다. 강간사건이 생길 때마다 마을에 남은 수컷은 놈밖에 없었기 때문이다. 심증은 있으나 물증은 없었다. 사람들은 어느날 물고기를 잡으러 가는 척하고 다시 마을로 돌아와 특수학교 교사의 동태를 감시했다.

“우리 딸 건드린 놈이 누구랴.....” (사진은 몰래 마을로 되돌아오는 피해자 아빠들)

놈은 자신의 집에서 나올 생각을 하지 않았다. “우리가 괜한 의심한 거 아녀?” “그러게..... 저눔이 기냥 집에 처박혀 있구먼!” 지루해진 사람들이 이렇게 두세두세 중얼거리고 있을 때, 바로 그때였다. “어어, 저거 뭐여!” 누군가가 낮은 목소리로 신음소리를 냈다.

특수학교 교사의 집에서 뭔가 길고도 긴, 백미터쯤 되는 뱀같은 것이 기어나오고 있었다. 사람들은 그 뱀같은 것을 몰래 쫓기 시작했다. 뱀은 김 여인의 집을 향했다. 김 여인의 문은 꽁꽁 닫혀 있었다. 뱀은 잠시 두리번거리더니 벽에 난 작은 구멍을 통해 집 안으로 들어갔다. “으악!” 잠시 후 김 여인의 비명소리가 들려왔다. 뱀은 다시 나와 박 여인의 집으로 향했다. “으악!” 계속해서 “으악!” “으악!”

The Inuvayla'u dance

사태를 파악한 사람들은 이 여인의 집으로 뛰어들어가 뱀을 잡았다. 뱀을 잡고 보니 성기였다. 바로 강간학교 교사의 성기였다. 성기는 움추려 도망가려 했으나 이미 사람들의 손에 잡혀 있었다. 사람들은 놈의 집으로 몰려갔다. 특수학교 교사는 백미터쯤 되는 특수성기를 사람들에게 잡힌 채 어쩔줄 몰라 하고 있었다.

알고보니 놈은 자신의 고무줄처럼 늘어나는 특수성기를 여자 있는 집으로 보내 강간을 했던 것이다. 집 어딘가에 손가락 크기의 구멍만 있어도 특수학교 교사의 고무줄 성기는 어려움없이 칩입할 수 있었던 것이다. 범인이 잡히자 피해자들의 미투폭로가 이어졌다. 피해자 중에는 특수학교 제자도 있었다.

“이런 개색귀!” “이런 눔은 당장 쥑여버려야 혀!” 분노한 동네사람들은 놈을 강으로 끌고 빠뜨려 죽이기로 했다. “목숨만 살려주슈. 자신 안그러께유!” 놈은 싹싹 빌었다. “임마, 니 말을 어떻게 믿어!” 사람들은 놈의 말에 콧방귀를 뀌었다. “짜르께유! 살려만 주시문 지 손으로 짤라버리께유!” 특수학교 교사는 제 성기를 절단하겠다고 울부짖었다.

동네사람들은 결국 놈을 살려주기로 했다. 놈은 약속을 지켰다. 특수학교 교사는 제 집으로 돌아가 제 손으로 특수 성기를 잘랐다. 놈은 잘린 제 성기를 손에 들고 오랫동안 섧게 울었다. 성기 절단에 사용된 도구는 도끼였다. 그 뒤로 그 마을에는 강간사건이 단 한 건도 생기지 않았다. 또한 사람들은 ‘무강간 마을’을 선포하고 그 기념으로 춤을 추기 시작했다. 아참, 그 도끼는 어제 마을사람들이 한국 특수학교 교사한테 보냈다고 한다.

The Inuvayla'u dance


(2) 정체가 밝혀졌다

[앵커] 한 특수학교 교사가 지적장애가 있는 여학생을 수년 동안 성폭행했다는 주장이 나와서 경찰이 수사를 하고 있습니다. 직위해제 된 해당 교사는 곧 경찰에 소환돼 조사를 받을 예정입니다. 먼저 조승현 기자입니다.

[기자] 강원도 태백의 특수학교입니다. 장애가 있는 아동과 청소년 72명이 다니고 있습니다. 이 학교 교사가 지적장애가 있는 10대 여학생들을 수년 동안 성폭행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시작은 지난 2014년으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직업 교육을 맡은 44살 박모 교사가 당시 중학교 1학년이던 A양을 학교 체육관으로 불러내 성폭행 했다는 것입니다. 이후 범행은 학교 안 곳곳에서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계속됐다고 합니다.

[피해 학생 A : 마찬가지로…성관계를 하죠. 너무 많이 해서 당할 수밖에 없었어요.]

A양은 자신보다 2살 어린 또 다른 학생을 포함해 피해자가 2명 더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박 교사는 평소 아이들의 말을 잘 들어주고 잘 놀아줘 인기가 많았습니다.

[학교 관계자 : 아이들하고 정말 직접적으로 생활도 하고 그런 분들도 계시는데도 이렇게 됐다는 게 정말 너무나 참담해요.]

학교 측은 박 교사를 직위해제 했습니다.

경찰은 성폭력상담센터를 통해 피해 학생 진술 등을 확보하고 조만간 박 교사를 소환할 예정입니다. 강원도교육청도 감사팀을 보내 전교생을 대상으로 추가 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부록)

강간범
Inuvayla'u. 파푸아뉴기니 Kwabulo 족의 전설적 강간범. When the men of the village went fishing, Inuvayla’u would poke his penis through a hole in a house and send it off in search of women. He’d use it on anyone: his brother’s wives, his nephew’s wives, and anyone he could find. He chopped off his genitals with an ax.


자세한 얘기 + 후일담
When all was ready, he came out of his house, which stood on the baku (central place of the village). He wailed aloud, facing the baku. He took his kema (axe), he cut at his penis. First he wailed and wailed over it, holding it in his hands. Then he cut off the point of his penis; it came off on the baku in front of his house; it was turned into stone. The stone is still there, on the baku of Kwabulo in front of the headman's house. He cried and wailed and went on. He stood outside the outer ring of houses, he looked back, he took his penis and wept over it. He struck again with his axe. The second bit fell off and was turned into stone. It can be seen still outside the village in Kwabulo. He cried and wailed and went on. Halfway between the village and the tidal pool of the creek he stopped. He looked back towards the houses. He took his penis into the palms of his hands, he wept over it and cut off another bit. It turned into stone, and can be seen there not far from Kwabulo. He came to the canoes; he looked back towards the village, he wept over his genitals. he took the axe and cut off the remaining stump of his penis. It was turned into stone, and it lies now near where the Kwabulo men moor their canoes. He entered his canoe and punted along. Halfway down the creek he wept once more. He gripped his axe and cut off his testicles. Large white coral boulders (vatu) lie in the creek. They are the token: they show where Inuvayla'u cut off his testicles.

관리자  freemediaf@gmail.com

<저작권자 © 자유언론실천재단,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